양평 들꽃수목원
  날짜 : 14-02-27 10:22     조회 : 11527    

인터뷰 양평 들꽃수목원 정일모 원장

금강신문 2008년 06월 05일 (목) 10:20:08 배희정 기자 bhj@ggbn.co.kr 

 

30여 년 간 무전기 전문가로 살아온 정일모 유니모테크놀로지 회장(76). 그가 국내 1위 무전기 업체의 일선 경영에서 손을 떼고 2003년부터 강과 나무가 있는 들꽃수목원으로 출근하게 된 까닭은 무엇일까.

정 원장은 “회사 직원들을 위해 마련한 공간을 수목원으로 탈바꿈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곳은 직원 연수원용으로 1984년 매입한 땅이었어요. 해군 출신이라 바닷가를 찾았지만 마땅한 곳이 없어 대신 팔당호 주변을 택한 것이지요.

그러나 상수원보호구역에다 수도권정비계획 등으로 제약도 많이 따르더군요. 이에 10만㎡의 부지를 놀릴 수가 없어 1998년부터 건물들을 짓고, 나무를 심기로 결심하고는 1999년부터 어린이를 위한 곤충생태 박물관과 농업연구소를 짓기 시작했습니다.”

2000년부터 본격적으로 생태박물관, 전시원, 정원 등을 마련하게 됐다는 정 원장은 인건비와 관리비 등 1백억원에 가까운 돈을 투입해 2003년 수목원 개원했다.

“수목원을 짓기로 결정할 당시 양평은 가장 젊은 이장이 63세였을 정도로 노령화된 도시였지만 수목원이 생긴 뒤엔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아요. 아무리 돈이 많이 들어도 어린이들이 식물과 곤충 벗하게 할 수 있어 행복할 따름이죠.”

장수풍뎅이 애벌레가 꿈틀대는 모습을 볼 수 있는 자연생태박물관을 비롯해 각종 체험장 등이 이곳의 자랑거리라는 정 원장은 “도심의 아이들을 위해 앞으로 더 많은 체험 학습 프로그램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이어 “외국에 내놔도 손색없는 수목원으로 이끌고 싶다”며 “앞으로 도시 생활에 찌든 사람이 쉬었다 갈 수 있는 가슴 훈훈한 문화 공간으로 이끌겠다”고 덧붙였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세종시 국립중앙수목원 하반기 본격 추진 06-18 7867
치유의 숲, 특·광역시 내 조성기준(면적) 축소 12-05 8829
산림치유지도사 학력제한 폐지 12-04 8678
양평 들꽃수목원 02-27 11528
양평 세미원 "물과 꽃의 정원" 02-27 11337
상수원보호구역 힐링명소 변신 02-21 11357
"GB내 텐트용 나무 데크 설치 형질변경 아니다" 02-20 11628
친환경부동산 전화컨설팅 오픈 02-18 11664
오엘컨설팅 리뉴얼 오픈 07-22 13082
개발제한구역 해제기준 완화 07-19 13124
89 학교숲사업 내년부터 지자체에서.. 11-02 1559
88 동대문역사문화공원 27일 일부 개장 (1) 11-02 2160
87 남해안에 휴양 + 레저 ‘다이어트 섬’ 개발 10-27 1566
86 집에서도 토지거래허가 신고 가능 05-27 2098
85 엔지니어링업계, 턴키 · 대안등 민간설계시장에 눈돌린다. 04-02 2333
84 웅동 관광레저단지 개발 2월 공모 02-03 2575
83 공원·녹지 그린벨트 보전부담금 안낸다 02-03 2425
82 그린벨트내 공장증축 허용면적 2배로 늘어 02-03 2258
81 부산·울산 그린벨트 20일 해제지 윤곽 02-03 2094
80 녹색성장 이끌 그린오션 100대 과제 윤곽 11-18 2035
79 훼손된 그린벨트에 녹지공원 100곳 조성 11-18 2106
78 오산대 등 3곳 람사르 습지 신규 등록 10-30 1722
77 부산진해, ‘명품도시 추진 전략’ 수립 10-17 1825
76 도심 재건축 늘리고 외곽 그린벨트 푼다 09-23 1829
75 농어가형 목조주택 선풍적 ‘인기’ 09-22 1959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인기 검색어 다음 인기 검색어 네이트 인기 검색어 야후 인기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