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도시 건설 활성화 기반 마련
  날짜 : 08-06-20 08:34     조회 : 1899    
[2008-06-17  대한국토일보]
 
U-도시 건설 활성화 기반 마련

국토부, ''''U-도시 건설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정안'''' 입법예고






국토해양부는 「유비쿼터스도시의 건설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정안」을 마련, 17일 입법예고하고 내달 7일까지 국민의 의견수렴과 규제개혁위원회·법제처 심사 등을 거쳐 법 시행일인 9월 29일 공포·시행할 계획이다.


시행령(안)의 주요내용은 ▲ 법의 적용대상 규모 ▲ 사업시행자 범위 ▲ U-도시의 관리·운영에 관한 사항 등으로, 먼저, 법적용대상사업을 165만 제곱미터 이상 신도시건설과 기존도시를 정비·개량하는 경우로 구체화했고, 사업자의 범위에 지방공기업법에 의하여 설립된 출자법인, 민·관이 공동으로 출자한 회사(SPC) 등도 포함하여 민간자본의 투자 확대와 다양한 U-도시서비스가 구축되도록 하고, 또한, U-도시의 관리·운영을 전문기관에 위탁하고 수익사업을 할 수 있도록 하여, U-도시의 건전한 관리·운영이 가능토록 하는 등 U-도시 건설의 활성화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국토해양부는 「유비쿼터스도시의 건설 등에 관한 법률」 제정·시행에 따른 제도적 기반을 구축과 아울러, U-도시의 호환성 및 중복투자 방지를 위해 표준모델·기술표준 개발 등을 위한 핵심기술을 개발·추진중에 있다.

* 산·학·연 합동으로 2007년부터 2012년까지 U-Eco City R&D 사업을 추진하여 6년간 총 1,432억원(국비 : 1,044억원, 민간 : 388억원)을 투자하여 통합플랫폼, 서비스모델 등 U-도시를 지원할 핵심기술을 개발





이러한 제도기반과 기술개발을 통해 U-도시가 구현되면, 교통·환경·복지·안전 등 국민의 실생활과 관련된 다양한 서비스를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으로 제공하여 편의·안전 등이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산업적으로도 건설과 IT가 융합한 신산업 창출로 2010년 세계 U-도시 산업은 7,025억 달러(일본 총무성), 국내시장은 50조원(전자부품연구원)대의 대규모 고부가가치 시장을 창출할 것으로 전망되며, 세계 최초의 U-도시 건설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해외 신도시 건설시장에서도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해당기사 내용는 대한국토일보에서 발췌하여 게재한 사항임을 알려드립니다.”

대한국토일보
2008년 6월 17일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세종시 국립중앙수목원 하반기 본격 추진 06-18 9742
치유의 숲, 특·광역시 내 조성기준(면적) 축소 12-05 10527
산림치유지도사 학력제한 폐지 12-04 10189
양평 들꽃수목원 02-27 12999
양평 세미원 "물과 꽃의 정원" 02-27 12813
상수원보호구역 힐링명소 변신 02-21 12800
"GB내 텐트용 나무 데크 설치 형질변경 아니다" 02-20 13145
친환경부동산 전화컨설팅 오픈 02-18 13162
오엘컨설팅 리뉴얼 오픈 07-22 14549
개발제한구역 해제기준 완화 07-19 14643
44 "급변하는 조경수 산업에 대응책 마련해야" 06-23 2420
43 U-도시 건설 활성화 기반 마련 06-20 1900
42 그린벨트 해제때 층고제한 완화 06-19 1925
41 "대전 학하지구 명품 신도시로" 06-18 2236
40 광교에 수변형 도시공원 조성 06-16 2152
39 강릉 석교 온천관광지 착공 06-13 10004
38 공모형 산단·관광지 개발 '관심' 06-10 2235
37 특급기술자 전문교육 내달 시행 06-05 2249
36 물재생센터 지상을 공원으로 06-03 2126
35 경희대 서울캠퍼스 민자 '관심' 05-29 2262
34 미군반환지 주변 개발 '탄력' 05-28 2034
33 인공섬 개발 민간제안 '주목' 05-26 2130
32 '도시림등 조성·관리' 업종 신설 05-21 2610
31 인천 송도에 대형 테마파크 05-21 2142
30 미니댐· 지하수 인공폭포 사업타당성 검토나서 05-21 2320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인기 검색어 다음 인기 검색어 네이트 인기 검색어 야후 인기 검색어